2019년11월8일

베를린 필하모닉
주빈 메타

  • 안톤 브루크너
    교향곡 8번 다단조 (1890년 두 번째 판본) (98 분)

  • 무료

    인터뷰
    발터 퀴슨너의 주빈 메타 인터뷰 (8 분)

베를린 필하모닉과 명예회원 주빈 메타는 브루크너 교향곡 8번을 들고 일본 투어에 나선다. 메타는 언젠가 이 대작이 특별히 자신과 가까운 작품이라고 밝혔다. 따스한 음색이 감도는 아다지오는 “가장 낭만적인 악장으로 꼽을 수 있으며, 특히 제2 주제에서 첼로와 비올라가 자유롭게 노래하면 마음이 저려온다”. 투어에 앞서 메타와 필하모닉이 이 프로그램을 베를린 필하모니에서 연주한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플레이리스트에는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베토벤 교향곡 7번과 차이콥스키의 <비창>이 들어 있습니다. 여러분을 위해 최고의 자리를 마련해 두었습니다!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