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시즌 개막: 키릴 페트렌코의 쇤베르크와 브람스

특별한 기대감 속에서 2020/21 시즌 개막 음악회가 열렸다.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베를린 필하모닉이 처음으로 다시 청중 앞에 서는 기회였을 뿐만 아니라 상임지휘자 키릴 페트렌코가 자신의 오케스트라와 처음으로 요하네스 브람스의 곡을 선보이는 자리였다. 브람스 교향곡 4번 연주에 대해 베를리너 차이퉁은 이렇게 평했다. "음악가들은 자유롭게 연주했고, 지난 반년 동안의 공백은 전혀 느껴지지 않았다. 연주가 끝난 뒤에는 승리감에 휩싸였다."

베를린 필하모닉

키릴 페트렌코

© 2020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