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부활절! 4월 22일까지 모든 티켓에 10퍼센트 할인

2014년1월18일

베를린 필하모닉
주빈 메타

마를리스 페테르젠

  • 조지 크럼
    <어린이의 태고 목소리>, 페데리코 가르시아 라르카의 텍스트에 붙인 메조소프라노, 보이소프라노, 실내 앙상블을 위한 연가곡 (28 분)

    마를리스 페테르젠 소프라노

  • 안톤 브루크너
    교향곡 9번 라단조 (76 분)

  • 무료

    인터뷰
    에바 마리아 토마시의 마를리스 페테르젠 인터뷰 (17 분)

안톤 브루크너는 자신의 마지막 교향곡을 “사랑하는 신”에게 헌정했다. 그런데 이 곡에서 그는 단순히 세상과 작별하는 작품을 쓴 것이 아니라, 새롭고 현대적인 화성학의 영역을 개척했다. 지휘자 주빈 메타는 2014년 1월 음악회에서 이 교향곡을 조지 크럼의 연가곡 <어린이의 태고 목소리>와 결합시킨다. 이 작품도 시선은 내세를 향해 있지만 20세기의 시점에서 바라보고 있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