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과 피터 셀라스가 함께한 바흐 <요한 수난곡>

바흐 <마태 수난곡>으로 엄청난 찬사를 받은 사이먼 래틀과 연출가 피터 셀라스는 2014년 2월 바흐 <요한 수난곡>의 무대 버전도 선보였다. 명상과 극적 파워를 넘나든 이 음악회는 기립박수를 받았고, 언론은 “부활절의 새로운 기적”이라며 환영했다. 복음사가 역을 부른 마크 패드모어를 필두로 최고의 가수들이 함께했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 2014 Berlin Phil Media GmbH, Unitel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