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바렌보임과 마리아 주앙 피르스

2019년6월8일

베를린 필하모닉
다니엘 바렌보임

마리아 주앙 피르스

  • 요제프 하이든
    교향곡 95번 다단조 (23 분)

  • 루트비히 판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4번 사장조 op. 58 (39 분)

    마리아 주앙 피르스 피아노

  • 로베르트 슈만
    <숲의 정경> op. 82 중 예언하는 새 (4 분)

    마리아 주앙 피르스

  • 로베르트 슈만
    교향곡 4번 라단조 op. 120 (1851년 두 번째 판본) (39 분)

  • 인터뷰
    에마뉘엘 파위의 다니엘 바렌보임 인터뷰 (18 분)

베를린 필하모닉의 멋진 친구가 특별한 기념일을 축하한다. 바로 50년 전에 처음으로 베를린 필의 지휘대에 섰던 다니엘 바렌보임이다. 빈 고전주의에서 매혹적인 낭만주의로 이어지는 하이든, 베토벤, 슈만의 작품으로 구성된 그날 프로그램을 이번 음악회에서 다시 한 번 들려준다.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5번의 협연자는 마리아 주앙 피르스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