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트뷔네에서 이온 마린과 르네 플레밍이 함께한 “사랑의 밤”

지휘자 이온 마린과 스타 소프라노 르네 플레밍은 2010년 발트뷔네 음악회에서 “사랑의 밤”을 선보였다. 자코모 푸치니, 안토닌 드보르자크, 에리히 볼프강 코른골트,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동경과 그리움에 가득 찬 오페라 선율이 울려 퍼졌고, 무소륵스키의 침울하고 소름 끼치는 <민둥산의 하룻밤>과 차이콥스키의 초기 걸작 <로미오와 줄리엣> 같은 관현악 고전들도 연주되었다. 풍성한 음향과 낭만적 정취가 가득한 밤이었다.

베를린 필하모닉

이온 마린

르네 플레밍

© 2010 EuroArts Music International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