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하이든 <사계>

사이먼 래틀은 자신에게 요제프 하이든만큼 내면적으로 친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작곡가는 없다고 했다. 젊은 시절 하이든의 작품들과 만났을 때, 래틀은 “첫눈에 사랑에 빠졌다”고 한다. 2009년 래틀은 하이든의 오라토리오 <사계>에 몰두했다. 기본적으로 밝고 찬란한 음조와 웅장함이 매력적인 작품이다. 크리스티아네 욀체, 존 마크 에인슬리, 토마스 크바슈토프가 독창자로 나선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크리스티아네 욀체

존 마크 에인슬리

토마스 크바슈토프

© 2009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