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 프랑크의 슈만 <낙원과 요정 페리>

2018년5월19일

베를린 필하모닉
미코 프랑크

샐리 메튜스, 마크 패드모어, 안나 프로하스카, 게르힐트 롬베르거, 앤드루 스테이플스, 크리스티안 게르하허

  • 로베르트 슈만
    <낙원과 요정 페리> op. 50 (57 분)

    샐리 메튜스 소프라노, 마크 패드모어 테너 (해설자), 안나 프로하스카 소프라노, 게르힐트 롬베르거 알토 (천사), 앤드루 스테이플스 테너 (젊은이), 크리스티안 게르하허 바리톤, 베를린 방송 합창단 합창, 헤이스 레이나르스 합창 연습코치

  • 로베르트 슈만
    Paradise and the Peri, op. 50: Part 3 (49 분)

    샐리 메튜스 소프라노, 마크 패드모어 tenor (Narrator), 안나 프로하스카 소프라노, 게르힐트 롬베르거 contralto (The Angel), 앤드루 스테이플스 tenor (The Young Man), 크리스티안 게르하허 baritone (Gazna), 베를린 방송 합창단, 헤이스 레이나르스 chorus master

  • 로베르트 슈만
    Paradise and the Peri, op. 50: Part 1 & 2 (english subtitles) (57 분)

  • 로베르트 슈만
    Paradise and the Peri, op. 50: Part 3 (english subtitles) (49 분)

  • 무료

    인터뷰
    Mikko Franck in conversation with Matthew Hunter (18 분)

로베르트 슈만의 <낙원과 요정 페리>는 19세기의 훌륭한 대규모 합창곡 중 하나다. 효과적인 합창 장면, 은밀하고 서정적인 독창곡, 슈만의 탁월한 관현악법이 돋보이는 오케스트라 앙상블 등 웅장한 낭만주의 성악곡의 모든 요소를 두루 갖춘 작품이다. 사이먼 래틀 경을 대신하는 미코 프랑크의 지휘로 베를린 필하모닉이 이 작품을 연주한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