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트뷔네 투간 소키예프의 프로코피예프와 라벨

이번 야외 음악회를 통해 베를린 필하모닉과 모스크바 볼쇼이 극장의 음악감독 투간 소키예프는 이야기꾼으로서의 진가를 마음껏 발휘한다. 청중은 풍자 영화 <키제 중위>를 위한 프로코피예프의 유머 넘치는 음악을 들을 수 있고, 모리스 라벨의 반짝거리며 감각적인 연가곡 <세헤라자데>(독창: 마리안느 크레바사)로 동방을 여행하고, 프로코피예프의 발레음악 <로미오와 줄리엣>으로 역사상 가장 유명한 러브스토리를 목격하게 될 것이다.

베를린 필하모닉

투간 소키예프

마리안느 크레바사

© 2019 EuroArts Music International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